default_setNet1_2

사이버 불링

기사승인 2017.12.28  13:39:11

공유
default_news_ad1

- 특정인을 사이버상에서 집단적으로 따돌리거나 집요하게 괴롭히는 행위

SNS나 카카오톡 등 스마트폰 메신저 등을 이용해 상대를 지속적으로 괴롭히는 행위나 현상을 일컫는다. 사이버 불링의 행위가 확대되면 인터넷에 피해 상대에 대한 허위사실을 유포한다. 이렇게 온라인상에 한번 올라온 욕설과 비방은 수많은 사람들이 동시에 보고 퍼나르기 때문에 완전 삭제가 어려우며, 또 짧은 시간에 광범위하게 확산되는 것은 물론 동영상과 합성 사진 등으로 인한 시각적 충격을 가하는 등 심각한 사회문제가 된다.

경기도 ㄱ고 3학년 ㅇ(18)군은 12월 6일 같은 반 친구한테 카카오톡을 통해 "그러다 맞는다", "누가 널 안 때릴 수가 없겠네. ××아" 등 막말과 욕설이 섞인 메시지를 받았다. ㅇ군이 이유 없는 막말에 "제발 욕 좀 그만하라"고 저항했지만, 가해 학생은 연이어 폭력을 암시하는 문자를 보냈다. 공포를 느낀 ㅇ군은 '사이버 불링(괴롭힘)'이라 생각해 학교폭력 신고전화 117에 알렸다. 과천경찰서 소속 학교전담경찰관은 이 사안을 조사해 11일 학교에 통보했다.

 관련기사로 알아보기

-한겨레

[단독] ‘학폭’ 신고했다고 “어떤 놈이…” 욕하고 문책한 선생님

-조선일보

학교폭력실태조사 27일 마감…학생들 "언어폭력이 1순위"

고하늘 PD gosky0729@naver.com

<저작권자 © 단비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2

관련기사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