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전술핵

기사승인 2020.11.02  20:29:53

공유
default_news_ad1

신현우 PD shw0746@naver.com

- 국지전 등 전술적 목적 달성을 위해 사용하는 소형 핵무기

전술핵은 국지전, 목표물 직접 타격 등 전술적 목적에 사용하는 핵무기이다. 사거리가 중거리미사일 이하로 짧고 파괴력도 작지만 효율성과 경제성이 높다. 핵탄두, 핵지뢰, 핵배낭, 핵기뢰 등 다양한 형태로 사용한다. 적의 핵심기반 시설을 목표로 삼고 대륙간탄도미사일이나 전략폭격기로 운용하는 전략핵과 구분된다. 1958년부터 주한미군이 한국에 전술핵을 들여오기 시작해 1967년에는 950기까지 배치하기도 했다. 1991년 말 '한반도 비핵화 공동선언' 이후 남한 내 모든 전술핵이 철수됐다.

2020년 6월 16일 북한이 남북공동연락사무소를 폭파한 이후 미래통합당(현 국민의힘) 일각에서 핵무장론을 주장했다. 통합당 의원들은 주로 전술핵 재배치와 나토식 핵공유 방안을 언급했다. 두 방안 모두 핵무기 최종 사용권이 미국 대통령에게 있지만, 나토식 핵공유는 핵무기가 한반도에 있을 필요가 없다는 점에서 남한 내 핵무기 반입을 전제하는 전술핵 재배치와 차이가 있다. 전문가들은 미국의 한반도 전술핵 배치가 과잉대응이라고 보고 있다. 미국이 북한과 중국을 자극하며 한반도 내에 전술핵을 배치하여도 실익이 없다는 시각이다.

 

 관련기사로 알아보기

-중앙일보

"북은 핵 믿고 도발하는데"…'한국 핵무장론' 오세훈도 가세

-내일신문

한반도 미중 군비경쟁 격화 … 중 겨냥 프리즘미사일 추진

 

 

<저작권자 © 단비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