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합계출산율

기사승인 2020.05.18  22:31:24

공유
default_news_ad1

- 한 여성이 임신 가능한 나이 동안 낳을 수 있는 자녀의 수

우리나라 여성 1명이 평생 낳을 것으로 예상되는 평균 출생아 수를 합계출산율이라 한다. 인구 유지를 위해 필요한 합계출산율은 2.1명이다. 합계출산율이 1명을 밑돌면 한 세대가 지나면 출생아수가 현재보다 절반 이하로 줄어든다. 우리나라는 고령화 속도가 굉장히 빨라 출생아 수가 급격히 감소하면 고령화 속도가 더욱 빨라지게 된다.

2019년 하반기 기준 우리나라 합계출산율은 역대 최저인 0.92명까지 추락했다. 합계출산율이 0명대로 떨어진 국가는 2년째 경제협력개발기구(OECD)를 통틀어 우리나라가 유일하다. 17개 시도 모두 합계출산율이 전년보다 감소한 가운데, 합계출산율이 높은 곳은 세종(1.47명), 전남(1.24명), 제주(1.15명) 순이었다. 반면에 서울(0.72명)이 가장 낮았고 부산(0.83명)이 뒤를 이었다.

 

 관련기사로 알아보기

-한겨레

합계출산율 역대 최저 0.92명 기록…올해부터 ‘인구절벽’

-연합뉴스

작년 합계출산율 0.92명…2년째 OECD서 유일하게 1명 밑돌아

 

 

신지인 기자 jeein@naver.com

<저작권자 © 단비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