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제인 폰다

기사승인 2020.02.20  18:44:55

공유
default_news_ad1

- 미국의 배우이자 사회운동가.

미국의 배우이자 사회운동가다. 배우 헨리 폰다의 딸이기도 하다. 1971년 영화 <콜걸>과 1978년 영화 <귀향>으로 아카데미 여우주연상을 2회 수상했다. 폰다는 많은 정치적 및 사회적 활동을 벌인 것으로도 유명하다. 1969년에는 베트남전쟁 반대시위를 벌이다 구속을 당한다. 2019년 11월부터는 기후위기에 대한 정부 대처를 요구하는 집회에 참석하면서 경찰에 체포되기도 한다. 참고로 제인 폰다는 2019년 2월 9일에 열린 아카데미 시상식에서 봉준호 감독의 <기생충>을 작품상으로 발표한 인물이다.

2019년 2월 9일 미국 아카데미 작품상을 발표했던 배우 제인 폰다(83)가 시상식에서 새 옷을 입지 않고 6년 전 입었던 드레스를 다시 입고 나왔다. 제인 폰다는 미국에서 저명한 배우이자 사회운동가다. 1971년 영화 '콜걸'과 1978년 영화 '귀향'으로 아카데미 여우주연상을 두 번 받았다.

 

 

 관련기사로 알아보기

-조선일보

"더는 쇼핑 않겠다"… 6년 전 드레스 다시 입은 제인 폰다

-경향신문

바브라 스트라이샌드는 왜 그런 만평을 올렸을까...‘반트럼프’ 전선에 선 고령의 스타들

 

 

박동주 기자 shane9110@naver.com

<저작권자 © 단비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