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시온주의

기사승인 2019.10.09  15:38:19

공유
default_news_ad1

- 팔레스타인 지역 유대인 국가 건설을 목적으로 한 민족주의 운동

시오니즘 혹은 유태주의, 유대주의라고도 불린다. 시온주의는 유대인과 이스라엘을 연결하는 종교적 전통에 토대를 둔다. 현대 시온주의는 현세적이며 당시 유럽에 존재하던 반유대주의에 대한 반응으로 시작됐다. 시온주의 지지자들은 시온주의를 ‘디아스포라 민족주의’라고 묘사하며 유대인의 자결을 완성하는 민족 해방 운동으로 여기는 경향이 있다. 시온주의에 반대하는 이들은 그 근거를 종교적인 이유에서 비윤리적이나 비현실적이라는 점을 종교적인 데 둔다.

네타냐후 이스라엘 총리는 기자회견에서 ‘시온주의자 정부’ 구성을 내놓으며 마지막 승부수를 던졌다. 네타냐후 총리는 “아랍계, 반시온주의자 당에 기댄 정부는 없을 것이고 있을 수도 없다”고 말했다. 아랍계 정당들을 배제한 새로운 ‘시온주의자’ 정부 구성을 추진할 것이라는 뜻이다.

 

 

 

 관련기사로 알아보기

-동아일보

부패 혐의 총리가 5선 성공한 이스라엘의 교훈

-한겨레

‘중동의 뇌관’ 네타냐후, 물러나나?…‘5선 연임’ 불투명

 

 

박동주 기자 shane9110@naver.com

<저작권자 © 단비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